소상공인 매출, 10주 연속 회복세 이어가
상태바
소상공인 매출, 10주 연속 회복세 이어가
  • 전임경준 기자
  • 승인 2020.06.19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소상공인 매출 감소폭이 10주 연속 줄어

[소셜워치 전임경준 기자] 중소벤처기업부가 지난 2월 3일부터 매주 실시하고 있는 ‘소상공인 매출액 조사’ 결과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전통시장 매출 감소 폭이 지난 4월 초 반등한 이후 10주 연속 회복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는 소상공인 경기 회복세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 중소벤처기업부 (출처:News1)
▲ 중소벤처기업부 (출처:News1)

특히, 대전・충청(▲5.9%p, 29.1%→23.2%) 및 강원(▲5.4%p, 30.8%→25.4%) 지역은 지난주에 이어 회복세가 뚜렷하게 나타났고, 광주・호남(▲1.1%p, 32.4%→31.3%) 및 대구・경북(▲0.5%p, 22.2%→21.7%)지역도 회복세를 이어갔다.

다만, 최근 신규 발생 확진자 수가 많은 수도권은 회복세가 다소 주춤하는 모습이다. 서울은 7.0%p(33.0%→40.0%), 경기·인천은 1.7%p(39.5%→41.2%) 수준으로 지난주에 비해 매출액 감소 폭이 늘어났다.

업종별로는 교육 서비스(▲5.1%p, 46.3%→41.2%), 음식점(▲1.3%p, 28.7%→27.4%)이 지난주의 회복세를 이어 간 반면, 농 축・수산물(2.3%p, 22.7%→25.0%), 의류・신발・화장품(1.8%p, 25.4%→27.2%)은 매출액 감소 폭이 지난주에 비해 늘어났다.

한편, 소상공인들이 코로나19 안정화 이후 정부에 요청하는 사항으로, 홍보·마케팅비 지원 29.9%, 소상공인전용상품권 확대 20.7%, 지역축제 등 공동이벤트 확대 16.6%, 온라인 판매지원 9.2% 순으로 나타났다.

중기부는 소상공인 정책수립과 현장애로 파악을 위해 지난 2월 3일부터 매주 소상공인 사업장 300개, 전통시장 220개 내외를 대상으로 코로나 확산 이전 대비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매출액 변화를 패널서베이 방식으로 조사하고 있다.

중기부 관계자는 “소상공인 매출이 지난 10주간 연속 회복세를 보인 것은, 최근 긴급재난지원금과 온누리상품권・지역사랑 상품권 등이 사용되면서 소비가 회복되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라고 하면서,

“앞으로 오는 6월 23일부터 7월 12일까지 전국에서 진행되는 최초의 비대면 중심 한국형 대규모 할인 판매 행사인 ‘대한민국 동행 세일’을 시작으로 전국적인 소비 붐을 조성하는 등 소상공인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는 대책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전임경준 기자
전임경준 기자 다른기사 보기

소셜워치 발행인 jikj0730@naver.com


관련기사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