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서울장학재단, 저소득층 고교 예체능 특기생에 총 4.8억 원 지원
상태바
서울시-서울장학재단, 저소득층 고교 예체능 특기생에 총 4.8억 원 지원
  • 최은영 기자
  • 승인 2020.06.19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악, 미술, 체육, 무용 분야 특기생 160명에게 연 300만원씩 총 4.8억 원 지원
▲서울시청 (출처:News1)
▲서울시청 (출처:News1)

[소셜워치 최은영 기자] 서울시에서 출연한 서울장학재단은 저소득 가정의 고등학생 중 예체능 분야에 재능과 소질이 있는 우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서울희망 예체능 장학금' 장학생을 선발한다. 서울장학재단은 장학생으로 선발된 160명에게 연간 최대 300만 원씩 총 4억8000만 원의 장학금을 지원한다.

장학금 신청 대상은 서울 소재 고등학교 재학생 중 음악, 미술, 체육, 무용 분야에 재능을 가진 학생으로 중위소득 90% 이하 또는 학교장이 추천하는 경제적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학생이다. 저소득층 예체능 특기생들이 경제적인 걱정 없이 재능과 소질을 발휘할 수 있도록 선발인원을 지난해보다 60% 늘렸다고 재단 관계자는 설명했다.

장학금 신청은 서울 소재 고등학교 장학 담당 교사가 학교장 추천을 통해 서울장학재단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접수기간은 오는 22일부터 7월 3일까지다.

선발 결과는 오는 8월 중 발표 예정이며, 선발된 장학생에게는 연간 최대 300만 원의 장학금이 주어진다.


관련기사

주요기사